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

메뉴 닫기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모바일 메뉴 열기 마이메뉴

본문 영역

헌혈과 관련된 감동적인 이야기를 함께 나눠주세요.

감동이야기 게시물 상세보기
오늘도 감동은 이어지고,, 2018-10-13 21:41
작성자 이** 조회수 2382

도심지인지라 많은 행인들이 지나간다..

 

나이든 사람이 지나가면 외치는 소리는 이거 하나..

 

50대 60대도 헌혈은 됩니다..30분에 사람하나 살립니다!!!

 

헌혈 부탁드립니다!!

 

 

 

내 나이쯤 된 아줌씨 한분이 웃으면서 말을 걸어 온다..

 

데네요..^^

 

60대도 된다고 해서 가봤더니 되더라고요...

 

오히려 젊은 날에는 안되더니..

 

사실 젊은 여자분들 주기적인 철분 다량 배출로 헌혈이 안 되는 경우도 제법 많이 봐 왔다..

 

실지 나이는 67이란다..

 

호적에는 54년생 만 64세로 되어 있지만...

 

다음에도 또 할란단다..

 

 

우짤끼고...

 

나이든 사람은 자꾸 많아지고

 

젊은애들은 인구 감소라고 자꾸 줄어 드는 판에..

 

 

호적 나이 기준이니까 2024년도 생일 하루 전까지는 될테니  아직도  6년 정도는 더 해두 되긴  할꺼다...

 

 

 

그런데 아차 하나 아쉽게 ?게...사진이라두 같이 한컷 해 두었더면

 

다음에 언제...

 

헌혈 관련으로 써 놓은 글들 펴 낼적에 한부 전해 줄수 있었으면 좋았을텐데.... 

*전체615

감동이야기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85 61번째 헌혈 설** 2018-12-16 2584
84 헌혈버스 당첨 감사 홍** 2018-12-15 2349
83 헌혈의 집을 찾아서 김** 2018-12-12 2228
82 나를 사랑해서 김** 2018-12-11 2262
81 혈액형 종류의 다양성 처럼...(밑에 이영호님 필.. 조** 2018-12-10 2969
80 내가 줄 수 있는 작은 것을 나눕니다 오** 2018-12-09 3245
79 헌혈하고 즐기고~ 허** 2018-12-07 2192
78 오목교역 헌혈의집 간호사 선생님들 감사했어요 .. 김** 2018-12-06 2558
77 북이벤트 당첨 감사합니다. 임** 2018-12-03 2214
76 조선대 헌혈의집 간호사님들 칭찬합니다^^ 방** 2018-12-03 2713

CRM센터 1600-3705  유료/발신자 부담  (월~금 09:00 ~ 20:00 / 토, 일, 공휴일 10:00 ~ 18:00)

최상단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