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메뉴

브라우저 확대 설정 변경



본문 영역

헌혈과 관련된 감동적인 이야기를 함께 나눠주세요.

감동이야기 게시물 상세보기
기획관리국 총무팀의 한심한 장진성과장 읽어봐라 2020-08-08 12:45
작성자 조천희 조회수 274

내가 당신에게 요구한 정보공개 청구를 그따위로 서면 답변하나요?

아주 문답식으로 일방적 해명의 답변 식으로 이상하게 몰아 가고 있네요.

참다참다 못견뎌서 다시 글을 기고 합니다.두 눈깔 잘 뜨고 봐요.

그리고 본부장에게 접수도 되지 않고 마구 이상한 첨부파일로 보내네요.

그따위 행정 어디서 배운 것이요? 네?  정말 한심하고 통탄합니다.

 

내가 분명히 공개 방법을 ㅁ 안에 v 하여 "사본(寫本). 출력물(出力物)"로 요구했습니다.

 

사은품 만년필 지급 방법의 ...

 

회의시기. 본부장 주재(主宰)여부. 참석자의 성명과 전화번호. 소요시간. 만년필 발제자.당해서기를 포함해

정보 공개 청구 했습니다.(그런 것 공개하지 않는 기관 없습니다. 물론 잘 아시겠지요?)

 

그런데... 지금의 해명 방법을 그렇게 하는 공공기관은 대한민국에 한군데도 없어요. 아, 열받네요.

내가 복사물 비용은 과거에도 충분히 수입증지나 인지로 납부한다고 약속했습니다.

 

정말 더럽게 일하네요. 장난치는 것이요? 그것도 방치하다가 급하게... 늦게 보내네요.

다시한번 요구합니다. 정보 공개 제발 성실히 하세요. 네? 그러나 나는 솔직히 당신을 압박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뭔 철천지 원수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공개하기 싫으면 메일로 해명이나 전화로 철회부탁 하세요.

기꺼이 수락할 용기가 있습니다. 세상은 아주 투명해 지고 있는데... 뭔 1960년대 사고로 일하나요?

그러니까 혈본이 진전이 없고 권위적이고 폐쇄적이고 진화되지 않아서 갈라파고스 섬으로 가라하지요.

 

정보 공개 신청을 접수도 하지 않고 메일로 답변하나요?  c-8 !!! 당신들 때문에 센타가 얼마나 힘들게 일하나요?

이토록 썩은 집단 없습니다. 지금 떨고 있나요? 아, 정말 욕이 다 나오네요.

정말 모르면 본부장에게 물어봐요. 정보 공개를 그따위로 하는지.....정말 정말 살다살다 별 꼴을 다 봅니다.

 

     🐕 야?

 

*전체517

감동이야기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517 건의사항.1새글 이동훈 2020-09-20 38
516 조혈모세포등록새글 박지윤 2020-09-20 29
515 스무장의 헌혈증이 돈다발로 보이는 기적 박종근 2020-09-15 187
514 번호 509번 조혈모세포기증 백운규 2020-09-11 143
513 건강해야 헌혈 할 수 있습니다ㆍ 조천희 2020-09-11 193
512 영등포 헌혈의집 정다림 간호사님 칭찬합니다 백송이 2020-09-10 130
511 2020년 09월 03일 목요일 산본센터 간호사분들 .. 서신영 2020-09-05 154
510 대전세종충남혈액원 둔산센터 조혜수 간호사님께.. 문대철 2020-09-01 135
509 조혈모세포 기증 박봉현 2020-09-01 183
508 일산 센터 간호사님들 날씨 더운데 고생하십니다.. 박중희 2020-08-29 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