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체메뉴열기
레드커넥트 심볼

레드커넥트

헌혈앱

명예의전당 현황

명예의전당

이진모님의 헌혈소감입니다.

이진모님(101회ㆍ인천혈액원)

취미라고 말하며 헌혈을 시작했고 어느덧 100이라는 횟수가 되어 명예의 전당 막내의 자리를 쟁취하였네요. 음. 앞으로도 꾸준하게 내일의 헌혈을 예약하는 제가 되겠습니다